서로마제국

Article

June 25, 2022

서로마 제국은 별도의 독립적인 제국 법원에 의해 관리되었던 로마 제국의 서부 속주로 구성됩니다. 특히, 이 용어는 286년부터 476년까지의 기간을 설명하기 위해 역사학에서 사용되었는데, 그 기간에는 서부와 동부 지방에서 제국의 통치를 나누는 별도의 동등한 법원이 있었고 별도의 법원에서 뚜렷한 제국 계승이 있었습니다. 서로마제국과 동로마제국이라는 용어는 사실상 독립된 정치적 실체를 설명하기 위해 현대에 만들어졌습니다. 현대 로마인들은 제국이 두 개의 제국으로 분할된 것으로 간주하지 않고 행정상의 편의로 두 개의 제국 법원이 통치하는 단일 정치체로 간주했습니다. 서로마 제국은 476년에 무너졌고, 라벤나에 있는 서로마 제국은 554년에 유스티니아누스에 의해 공식적으로 해산되었습니다. 동방 제국은 1453년까지 존속했습니다. 제국은 이전에 한 명 이상의 황제가 공동 통치하는 시대를 보았지만, 단일 황제가 제국 전체를 통치하는 것은 불가능하다는 견해를 비참한 내전과 위기의 붕괴 이후에 황제 디오클레티아누스에 의해 로마법으로 개혁하기 위해 제도화되었습니다. 3세기의. 그는 286년에 분봉제를 도입했는데, 아우구스투스라는 이름의 두 명의 고위 황제가 있었는데, 하나는 동방에, 다른 한 개는 서방에 있었고 각각 카이사르(하위 황제와 지명된 후계자)가 임명되었습니다. 분원제 체제는 몇 년 안에 무너질 것이지만, 동서 행정 분할은 앞으로 몇 세기 동안 어떤 형태로든 지속될 것입니다. 이처럼 서로마제국은 3세기에서 5세기 사이 여러 시기에 간헐적으로 존재하게 된다. 콘스탄티누스 1세와 테오도시우스 1세와 같은 일부 황제는 로마 제국 전역에서 유일한 아우구스투스로 통치했습니다. 395년 테오도시우스 1세가 사망하자 그는 제국을 두 아들에게 나누어 제국을 분할했는데, 서쪽에서는 호노리우스가 그의 후계자로서 잠시 동안 메디올라눔과 그 다음에는 라벤나에서 통치했고 아르카디우스는 그의 후계자로 동방에서 콘스탄티노플을 통치했습니다. 476년 라벤나 전투 이후 서방의 로마군은 오도아케르와 그의 게르만 포데라티에게 패배했다. Odoacer는 황제 Romulus Augustulus를 퇴위시키고 이탈리아의 초대 왕이 되었습니다. 480년, 전직 서방 황제 율리우스 네포스가 암살된 후 동방 황제 제노는 서방 궁정을 해산하고 스스로를 로마 제국의 유일한 황제로 선포했습니다. 476년이라는 날짜는 18세기 영국 역사가 에드워드 기번(Edward Gibbon)에 의해 서로마 제국의 종말을 나타내는 사건으로 대중화되었으며 때때로 고대에서 중세로의 전환을 표시하는 데 사용됩니다. 오도아케르의 이탈리아와 다른 야만인 왕국들, 그들 중 다수는 군사 지원의 대가로 땅을 부여받은 옛 서로마 동맹국을 대표했으며, 옛 로마 행정 체계의 지속적인 사용과 동방 제국에 대한 명목상의 복종을 통해 로마의 연속성을 가장한 구실을 유지할 것입니다. 로마 법원. 6세기에 황제 유스티니아누스 1세는 북아프리카의 번영한 지역, 고대 로마의 심장부인 이탈리아, 히스파니아의 일부를 포함하여 구 서로마제국의 대부분에 대한 직접적인 제국 통치를 다시 시행했습니다. 동부 중심부의 정치적 불안정과 외세의 침략, 종교적 차이로 인해 이 지역의 통제를 유지하려는 노력이 어려워졌고 점차 영구적으로 상실되었습니다. 동제국은 11세기까지 이탈리아 남부의 영토를 유지했지만 제국이 서유럽에 미친 영향력은 크게 줄어들었습니다. 800년 프랑크 왕 샤를마뉴의 로마 황제 대관식은 신성 로마 제국으로 발전할 새로운 제국 계보를 표시했으며, 이는 서유럽에서 제국 칭호의 부활을 제시했지만 의미 있는 의미에서 로마 전통의 연장은 아니었습니다.